두산 이영하, 강백호 강습 타구에 발 맞고 교체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먹튀매니저
댓글 0건 조회 262회 작성일 21-03-21 12:01

본문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89aa119cf96478e032bf6be689fdf8dc.jpg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의 우완투수 이영하가 시범경기 첫 경기에서 예상치 못한 부상을 당했습니다.

이영하는 오늘(2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시범경기 kt wiz와 경기에서 1회 초 마운드에 올랐다가 강백호의 타구에 맞고 쓰러졌습니다.

쌀쌀한 날씨 속에 마운드에 오른 이영하는 kt 타자들을 제대로 공략하지 못했습니다.

첫 타자 조용호에게 좌전안타를 맞았고 황재균은 볼넷을 허용한 뒤 조일로 알몬테에게 좌중간 적시타를 허용해 1실점했습니다.

이영하는 계속된 무노아웃 1,3루에서 강백호가 날린 강한 타구에 원바운드로 왼쪽 발에 맞았습니다.

이영하의 발에 맞고 방향이 꺾인 타구는 좌전안타가 됐습니다.

두산 벤치는 부상을 우려해 투수를 곧바로 조제영으로 교체했습니다.

이영하는 부축을 받고 내려갔습니다.

두산 관계자는 이영하의 몸 상태에 대해 "큰 부상은 아니고 타박상인 것 같다"라고 전했습니다.

두산은 구원투수 조제영마저 난조를 보여 1회 초에만 4실점 했습니다.

이영하는 4타자를 상대로 아웃카운트를 잡지 못한 채 4실점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유병민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687건 11 페이지

검색